이재명 열린캠프 의원단 ‘호남 민심 잡기’ 총력전 돌입…“호남 승리를 통해 ‘5연속 과반 압승’ 상승세 이을 것”

열린캠프 의원단, 오는 17일 광주 ‘총 집결’ 시작으로 광주, 전남, 전북 각지에 흩어져 지지 호소 예정
정성호, 우원식, 조정식 등 핵심 지도부, 지난 11일부터 광주방문 일정 돌입…‘호남 표심잡기’ 행보
호남 승리를 통해한 승세 굳히기’ 의지…‘할 수 있는 최선 다하라’는 이재명 후보 당부도 반영
송준형 기자 | locallife@locallife.news | 입력 2021-09-16 06:19:3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자료사진. (사진출처=이재명 페이스북)

 

 

[로컬라이프] 송준형 기자 = 현직 국회의원 50여명으로 구성된 열린캠프 의원단이 최대 승부처로 꼽히는 호남지역 경선을 앞두고 호남 민심잡기를 위한 총력전에 돌입한다.

 

일찌감치 호남 방문 일정에 돌입한 정성호-우원식-조정식등 캠프 핵심지도부를 비롯한 열린캠프 의원단은 오는 17일 광주에서의 총집결을 시작으로 광주, 전남, 전북 각지에 흩어져 호남 표심 잡기를 위한 행보에 나설 계획이다.

 

열린캠프 의원단이 지역에서 총 집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호남에서의 승리를 통해 ‘5연속 과반 압승의 상승세를 이어나가겠다는 열린 캠프의 강한 의지가 반영됐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선 후보의 공식 선거캠프인 열린캠프는 열린캠프 의원단이 오는 17일 오전 11시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 아시아문화전당 인근 전일빌딩245에서의 집결을 시작으로, ‘호남 표심잡기를 위한 일정에 돌입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열린캠프 의원단은 이 자리에서 이 후보와 함께 광주, 전남, 전북 도민에게 드리는 글을 발표한 뒤 호남 지역 곳곳으로 흩어져 이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할 계획이다.

 

캠프전체 의원단의 총 집결에 앞서 정성호 총괄특보단장, 우원식 선대위원장, 조정식 총괄본부장 등 캠프 핵심 지도부는 일찌감치 호남 공들이기에 돌입했다.

 

먼저, 정성호 단장은 지난 11일 말바우 시장 상인회와의 만남을 시작으로 장애인 유관단체 간담회 식자재협동조합 및 자동차부품 협동조합 간담회 광주 구청장 접견 등 빡빡한 광주 일정을 소화했다.

 

이어 우원식 위원장도 지난 13일과 14일까지 12일간의 광주 방문 일정을 통해 5.18 유족 및 부상자, 여성경제인, 소상공인 등 각계각층의 유권자들을 만나며 이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이와 함께 조정식 본부장도 지난 14일부터 15일까지 광주 지역 언론인, 마을활동가, 문화예술인 등과 지지 선언을 함께 하는 등 이 후보의 승리를 위한 총력전에 나서고 있다.

 

핵심 지도부를 비롯한 열린캠프 의원단이 호남 민심 잡기를 위한 총력전에 나서는 데는 호남에서의 승리를 통해 ‘5연속 과반 압승의 상승세를 잇고, 승세를 굳히겠다는 의지가 반영됐다.

 

열린캠프 관계자는 한 순간도 방심하지 말고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야 한다는 이재명 후보의 당부대로 이번 호남 경선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라며 정세균 후보의 사퇴 등 여러 변수가 있는 상황이긴 하지만 진정성을 갖고 이 후보의 성과와 장점을 잘 설명한다면 충분히 5연승의 상승세를 이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이재명 후보는 오는 16일 오후 광주, 전남, 전북 지역 TV토론 참가를 시작으로 16일부터 19일까지 34일간의 호남 방문 일정에 나설 계획이다.

 

열린캠프 의원단이 총 집결한 가운데 이 후보가 17일 발표하는 광주, 전남, 전북 도민에게 드리는 글에는 호남지역 국민들을 향한 이 후보의 특별 메시지가 담길 예정이다.

 

 

 

locallife@locallife.news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