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라이프] 은수미 성남시장, 여러분들이 진정한 로컬의 힘이며, k-방역의 자랑입니다

23일 예방접종센터 현장 8곳 들려 폭염대비 준비상황 점검과 의료진 등 격려
송준형 기자 | locallife@locallife.news | 입력 2021-07-24 13:22:4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은수미 성남시장이 예방접종센터에서 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사진제공=성남시)

 

은수미 성남시장은 탄천종합운동장 등 예방접종센터 현장 8곳을 찾아 최일선에서 불철주야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내느라 고군분투하고 있는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 격려에 나섰다. 

 

은 시장은 “4차 대유행으로 엄중한 이 위기 속에 연일 계속되는 불볕더위까지 더해진 요즘 묵묵히 코로나19 대응에 땀 흘리고 있는 여러분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며, “지금의 위기를 슬기롭게 헤쳐나가고 있는 것은 오롯이 여러분들의 헌신과 배려 덕분으로 여러분들이야말로 진정한 로컬의 힘이며, k-방역의 자부심이다. 무척이나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뒤이어 “근무하는 가운데 애로사항이 있으면 언제든지 건의해주시고, 무엇보다 나 자신의 건강도 챙겨가며 근무에 임해달라”며,“지금껏 그래왔듯이 우리모두 함께 조금만 더 힘을 내 이 위기를 반드시 극복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또한 접종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이상반응 및 응급상황 발생 시 즉각적인 대처가 가능하도록 대응 매뉴얼을 재점검하고, 상시대비 태세를 갖출 것을 주문했다.  

 

은 시장은 이날 예진실, 접종실 등 현장을 차례대로 둘러보며, 예방접종이 차질없이 이뤄지고 있는지, 혹여나 폭염 속에 예방접종하러 오신 시민분들 건강은 이상이 없는지 등에 대해서도 세심하게 살폈다. 

 

접종을 기다리고 있는 한 고3 학생에겐 “오늘 예방접종 잘 마쳐 남은 기간동안 안심하고 수험생활에 집중해 좋은 결과가 있기를 바래요”라며, 응원의 메시지도 전했다. 

 

한편 성남시는 백신접종을 독려하고, 폭염 속 어르신들이 시원하게 지낼 수 있도록 백신 2차 접종을 완료한 저소득 홀몸노인 등에게 재난안전쉼터(지역 내 찜질방 총 10곳) 이용 쿠폰 4장을 지급하고 있다.  

 

7월 23일 0시 현재 성남시 인구대비 예방접종률은 30.9%다. 이는 경기도 접종률 28.8%보다 높은 수치로 비교적 예방접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지난 19일부터 현재 고등학교 3학년 학생 및 교직원, 학원 강사, 버스 및 택시 운수종사자, 택배 및 배달기사, 집배원과 환경미화원을 대상으로 접종이 이뤄지고 있다. 이달 말부터는 예방접종센터와 위탁 의료기관에서 50대 시민을 대상으로, 내달부터는 49세 미만 시민을 대상으로 접종이 시작된다.

 

natimes@naver.com

 

[저작권자ⓒ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